대구 봉무동 백정생고기에서 한우뭉티기를 먹었다대구 봉무동 백정생고기에서 한우뭉티기를 먹었다

Posted at 2020. 11. 16. 00:02 | Posted in 국내/대구
728x90

얼마 전에 지인이랑 저녁에 일 이야기를 좀 하고 뭉티기(생고기)를 파는 음식점에 갔었다. 대구 대표 음식 10가지 중 하나로 선정된 것이 뭉티기라고 한다. 대구에선 생고기나 뭉티기 등으로 혼재해서 부르기 때문에 혼동될 때가 있다. 어느 집에 가면 생고기가 소고기에서 지방이 적은 신선도가 아주 좋아서 생으로 먹어도 되는 고기일 때도 있으나 그저 냉장고기인 경우도 있다. 잘 살펴서 주문해야 한다. 여기는 생고기라고 표현되어 있는데 뭉티기를 파는 집이다.

상차림

38,000원짜리 생고기 소짜를 주문했다. 상차림은 위의 사진처럼 코다리조림과 채소무침, 천엽, 간, 강낭콩, 소세지, 잡채, 장조림, 다슬기, 묵사발, 뭇국(사진에는 없으나 나중에 나옴)이 나온다. 가격대비 훌륭한 구성이다.

 

뭉티기(생고기) 小 38,000원 

뭉티기가 나왔다. 쫀득쫀득한 게 맛있었다. 뭉티기를 먹고 있다보면 어느 순간 과음하고 있는 나를 발견한다. 뱃살이 너무 많이 나와서 자제해야 하는데 큰일이다.

 

728x90
  1. 뭉티기가 어떤 음식이 아닌 생고기를 뜻하는 거라는 거 처음 알았네요.
    저게 어디 부위일까요?
    기름기가 적어 보여요. ^^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